본문바로가기

진도철마도서관

메인메뉴

참여마당

책을 통해 세상을 읽고, 행복을 느끼는 곳 철마도서관 홈페이지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.

본문 시작
도서관에 바란다

현재메뉴

H > 참여마당 > 도서관에 바란다

책을 반납하러 독서실에 갔습니다.

이정연 조회수 : 213
책을 반납하러 독서실에 갔습니다. 첨부이미지 : Untitled-1.jpg

책을 반납하러 독서실에 갔습니다.

6시 쯤에 갔는데, 일요일 근무는 5시에 끝이 나 아무도 없더군요. 몰랐습니다.

그래서 반납기에 책을 넣었더니 소리가 들렸습니다.

그 순간, 아이고! 책이 쪼개지지 않았을까? 염려가 되더군요.

반납기는 높이 약 80cm 사각 나무통으로, 위에서 넣으면 수직으로 자유낙하 하는 구조였습니다.

제가 집에 와서 같은 방식으로 책을 80cm 높이에서 방바닥으로 떨어 뜨려 봤습니다.

역시나 책에 흠이 갔습니다.

반납기는 나무구조로 조금 더 충격을 흡수할 수도 있겠지만 흠집이 가는 방식임에는 틀림이 없었습니다.

밑에 방식으로 만들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.

그리고 책 넣는 방법도 위 아래가 먼저 들어가는 것 보다 좌우(긴 면)가 먼저 들어가면

더 유리할 것 같습니다. 그 방법을 설명해 놓으면 잘 실천할 것 같습니다.